타이어 안에서 살고 있던 작은 강아지들 (사진)

보호소 오늘, 어떤 소식이 있을까?
타이어 안에서 살고 있던 작은 강아지들 (사진)
조회7,524회   댓글0건   작성일4달전

본문

 

3b7071b7e049fa06f5054d770ae368b5_1531106
 

 

어느 더운 토요일 오후, 세 마리의 작은 강아지들이 밝은 햇빛을 피하기 위해 낡은 타이어 안에 웅크리고 있었습니다. 바람 빠진 타이어는 고속 도로 고가 도로 바로 밑에 있는 막다른 길의 한 쪽에 놓여 있었습니다.

 

 

3b7071b7e049fa06f5054d770ae368b5_1531106
 

 

이렇게 황량한 장소에서 버려진 강아지들이 극심한 더위 속에서 살아남을 가능성은 희박했지만, 다행히 그들은 한 운전자에게 발견되었습니다.

 

 

3b7071b7e049fa06f5054d770ae368b5_1531106
 

 

길을 잘못 든 운전자가 쓰레기 더미 위에 앉아 있는 얼룩무늬 흰 테리어를 발견하고 지역 동물 구조대의 구조대원 이스데일 씨에게 연락했습니다. 

 

이스달 씨에 의하면 이런 종류의 전화를 너무 자주 받는다고 합니다.

 

"강아지들은 지하도, 들판, 협곡, 고속 도로 등에 버려집니다. 그리고 그 지역은 강아지들이 생존하기에 최악의 지역이에요. 아무도 그 황량한 곳에 가지 않습니다. 심지어 사람들이 이 강아지들을 보더라도 신경 쓰지 않을 거예요. 일상적인 일이거든요."

 

 

3b7071b7e049fa06f5054d770ae368b5_1531106
 

 

이스데일 씨는 그 지역의 친구인 카산드라 씨에게 연락했고, 그녀에게 그 버려진 개가 목격된 장소로 방문해 달라고 부탁했습니다. 

 

카산드라 씨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 강아지들은 햇볕에 탄 고무 타이어 속에서 탈수되어 움직이지 못하고 있었습니다.

 

카산드라 씨는 타이어를 들어 그녀의 차 뒷좌석으로 옮긴 후 에어컨을 틀었습니다. 카산드라 씨는 겁에 질린 강아지들을 달래어 도망치지 않게 하고 각각의 강아지들에게 부드러운 담요를 깔아주고 물을 주었습니다. 강아지들은 너무나도 간절하게 물을 핥았습니다.

 

 

3b7071b7e049fa06f5054d770ae368b5_1531106
 

 

이스데일 씨는 말했습니다.

 

"나는 아이들의 머리를 쓰다듬으며 그들이 괜찮다는 것을 알려 주고, 녀석들을 한 상자에 하나씩 담았어요. 강아지들 너무나 무기력해서 달아날 기운도 없었어요."

 

 

3b7071b7e049fa06f5054d770ae368b5_1531106
 

 

이 강아지들은 인근의 동물 병원으로 급히 옮겨져 검사를 받고 물을 공급받았습니다. 구조 대원들은 강아지들에게 미슐랭, 피렐리, 금호 등의 타이어의 상표를 이름으로 지어주었습니다.

 

 

3b7071b7e049fa06f5054d770ae368b5_1531106
 

 

벼룩과 진드기에 물린 세 마리의 강아지들은 가려운 피부를 긁어서 털이 군데군데 빠져 있었습니다. 하지만 치아 청소와 놀이 그리고 전문적인 돌봄을 받으며 점차 건강해지기 시작했습니다.

 

너무나 사랑스러운 이 소녀들은 점차 눈빛에 생기가 돌아오고 있습니다.

 

강아지들이 백신 치료와 마이크로 칩을 받게 되면, 녀석들은 새로운 가정에 입양되기 전에 임시보호를 맡을 봉사자들에게 보내져 보살핌을 받을 것입니다.

 

 

CREDIT

에디터 이제원

사연 THE DODO

 

 

     좋아요 11
http://www.petzzi.com/bbs/board.php?bo_table=news&wr_id=4646&page=19
URL을 길게 누르시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복사되었습니다. 원하시는 곳에 붙여넣어 주세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url복사
반려인의 의견   총 0

이 글에 첫 번째 의견을 남겨 주세요. 여러분의 생각이 궁금합니다.

문화/행사 더보기

이벤트 더보기

공지사항  
체험단이벤트  |   구독이벤트  |   포토이벤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광고/제휴문의 |  구독문의 |  오시는길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682 유스페이스 2동 507-1호(대왕판교로 670) | 대표전화 : 1544-8054 | 팩스 : 0303-0433-9971
회사명 : 펫앤스토리 | 대표자 : 황규형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이제원
사업자등록번호 : 239-88-0080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제 2017-성남분당-0951호
(c) 2002-2018 petlove. All Rights Reserved
e-mail 문의하기
기사 : edit@petzzi.com
광고/제휴문의 : ad@petzzi.com